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almost 8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romance
"내가 하면 로맨스 남이 하면 불륜"이라는 의미심장한(?) 말이 있지요^^. <로맨스>는 '연애, 연애감정, 낭만' 등의 뜻을 가진 거의 외래어가 된 단어이지요. 어원적으로 Roma(로마 도시)와 접미사 -ance 가 합쳐져서 '로마스럽다'로서 과거 찬란했던 고대 로마시대가 뭔가 멋지고, 찬란하고, 향락적이라는 의미가 된 것이지요. 또한 같은 어원을 가지는 단어 roman 은 12~13세기에 유행한 연애담, 무용담의 통속소설을 뜻하는데 일본말로 <로망>으로 우리나라에 전해져서 '남자의 로망'처럼 '꿈,소망,바램'의 의미를 가지는 단어가 된 것이구요. 이들 두 단어 모두 질서와 균형, 조절을 중요시하던 17~18세기의 고전주의(classicism)에 대한 반발로 자유롭고 열정적인 로마시절로 돌아가자는 19세기의 romanticism(낭만주의)과 같은 맥락이라고 봐야겠지요. 나이들어서도 너무 로망을 추구하는 사람은 노망(老妄 senility)났다고 볼수있으니 주의하세요 ㅎㅎ. » crimond ~(over 3 years ago)
sideburns
'구레나룻'인데 순수한 우리말로 '굴레'를 의미하는 '구레'와 '수염'을 의미하는 '나룻'이 결합되었다고 하네요. sideburns도 얼굴 양옆( side )에 화상( burn )입듯이 자라니까요^^. 참고로 콧수염은 mustache 이고 턱수염은 beard 이지요. 구레나룻이 있는 사람은 약간 느끼남(?) 분위기인데 대표적인 연예인이 가수 엘비스프레슬리 아니겠어요? His grandfather grew long sideburns. ( 그의 할아버지는 긴 구렛나릇을 길렀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turbulence
'격동, 소란, 난기류(亂氣流)' 등을 의미하고 형용사형은 turbulent( 격동의, 난기류의, 사납게 날뛰는 ) 이지요. 어원적으로 어근 turb( turmoil 소란 )와 명사형 어미 -ulence 가 합쳐진 단어이지요. 이미지는 국내에도 개봉된 스릴러( thriller ) 영화 '터뷸런스'로 기상 악천후 속에 비행기로 죄수들을 이송하다가 난동을 피고 우여곡절 끝에 비상착륙하는 내용이구요^^. They experienced severe turbulence during the flight. ( 그들은 비행 중에 심한 난기류를 경험했다. ) » crimond ~(almost 7 years ago)
callus vs corn
callus 는 굳은살이고 corn 은 티눈인데 둘다 지속적인 압박( persistent pressure )이나 마찰 등의 자극으로 생긴다는 점에서는 비슷하지요. callus( 굳은살 )는 비교적 넓은 부위에 생기고 눌렀을때 통증이 없지요. 물론 갈라져서 아픈 경우를 제외하고 말이예요^^. corn( 티눈 )은 작고 원뿔 형태로 누르면 아프고 속에 핵이 있다는 점에서 차이가 있지요. 아마도 모양이 옥수수알 같아서 이렇게 이름을 지은게 아닌가 싶네요 ㅎㅎ. 형용사 callous 는 '무감각한, 냉담한' 으로 굳은살에 감각이 없어서가 아닐까요? » crimond ~(about 7 years ago)
heartbreaking
'애끓는 마음을 자아내는, 가슴이 터질듯한(brokenhearted)' 의미의 형용사이지요. 이미지처럼 심장(heart)이 깨어지는(break) 상황이라면 얼마나 애절한 상황이겠어요? 우리말에 '단장(斷腸 장을 끊다 )'이라는 표현이 있는데 같은 맥락이겠지요? It is heartbreaking that he broke up with his girlfriend. ( 그가 여자친구와 헤어졌다니 가슴이 아프다. ) 살아가면서 이런 일들이 없을 수는 없겠지만 적을 수록 좋겠지요? ㅎㅎ » crimond ~(over 4 years ago)
unaccompanied
'무반주(無伴奏 )의,동반자가 없는'의 의미이지요. 바하( J.S.Bach )의 너무나도 유명한 무반주 첼로 소나타( unaccompanied cello sonata )는 유명한 첼리스트( cellist )라면 한번쯤은 일생을 두고 반드시 도전해보는, 산악인에 있어서 에베레스트산( Mt. Everest )이라고 할 만한 곡이지요^^. 무반주 노래는 아카펠라( acappella )인데 반하여 악기 연주에서는 unaccompanied 라고 표현합니다. No unaccompanied children allowed. ( 동반자가 없는 아동은 입장할 수 없습니다. ) 거장 요요마의 연주를 한번 들어보시면서 마음의 평안을 찾아보시지요 ㅎㅎ. http://www.youtube.com/watch?v=dZn_VBgkPNY » crimond ~(almost 8 years ago)
frustrated
'좌절감을 느끼는, 욕구불만의' 의미의 형용사이고 명사형은 frustration( 좌절, 불만 )이지요. 어원적으로 어근 frustra( in vain 헛되이 )에서 나와서 '그 동안에 해놓은 것이 다 헛된 것이 되었으니 좌절하는'이 되는 것이지요^^. Her desire to become an actress was frustrated by the war. ( 여배우가 되겠다는 그녀의 소망은 전쟁으로 좌절되었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persecute
'박해하다, 귀찮게하다' 의미의 동사이고 명사형은 persecution( 박해, 학대 )이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per-( through 지속하여 )와 어근 secu( follow 따라가다 )가 합쳐져서 계속 따라다니면서 괴롭히니까 박해(迫害)하는 뜻이 된 것이구요 ㅠ. 주로 종교적으로 박해당하는 것이지요. They were persecuted for their religious beliefs. ( 그들은 자신의 종교적 신념으로 인해 박해당했다. ) » crimond ~(over 6 years ago)
money
'뭐니 뭐니해도 머니(money)가 최고다~'라는 말을 있듯이 살아가는데 돈은 필수적이지요^^. 이 단어는 로마신화의 여신 주노 모네타(Juno Moneta)의 이름에서 유래되었지요( 예> monetary 통화의 ). 기원전 269년에 주노의 신전에서 최초의 주화(coin)가 만들어졌다네요. 참고로 여신 주노는 그리스 신화에서 헤라(Hera)로 주신(主神) 제우스(Jeus)의 아내이지요. Money talks.( 돈이면 다 된다.) 라는 재미있는 표현이 있는데 돈이 말을 하는 상황을 의미하는 것이겠지요? » crimond ~(almost 5 years ago)
Munchkin
<먼치킨>은 다양한 뜻을 가진 멋진(?) 단어라는 생각이 들어요. '뭔 치킨이여?( What chicken? )' 라는 썰렁한 유머도 있는데 치킨가게 이름으로 좋을 것 같군요 ㅋㅋ. 원래 이 단어는 <오즈의 마법사>에 나오는 난쟁이( dwarf ) 종족을 가르키는 신조어였는데 어원이 확실치 않지만 '뮌헨의 아이들( Munchner kind )'에서 유래되었다고도 하더군요. 말그대로 작고 귀여운 의미가 있어서 다리가 짧고 아담한 '먼치킨 고양이( Munchkin cat )'도 있구요. 또한 던킨도너츠에서 파는 동그랗고 작은 볼형태의 도넛도 '먼치킨'이라고 하더군요. 그리고 제가 제일 좋아하는(?) 먼치킨은 이미지에서 보이는 극강의 파워를 가지고 드래곤도 작살내는 게임 캐릭터인데 왜 이런 정반대의 의미를 가지게 되었는지 모르겠어요 ㅠ.ㅠ » crimond ~(almost 6 years ago)

show story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ciabatta

멋있어(?) 보이는 빵이름 <치아바타>는 이태리말로 '납작한 슬리퍼(slipper)'라는 뜻을 가진 이태리식 바게뜨(baguette)빵이지요. 지금은 건강식(healthy food)으로 전세계적으로 인기가 있지만 원래는 가난한 시절의 먹거리로 빵을 만들다 남은 반죽을 슬리퍼처럼 늘려서 만든 거라네요. 겉은 약간 딱딱하고 속은 쫄깃하면서 심심한 맛을 가지고 있어서 간식이나 샌드위치의 재료로 많이 사용되지요. 그러구보니 일산에 '납작 슬리퍼'라는 이름의 카페가 있더군요^^.

ClockLast updated: about 5 years ago (Net121.161.120.220)
Eye Padlock_closed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