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almost 8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twosome..
요즘 번화한 거리에 가면 곧잘 볼수있는 커피전문점 외관인데요 제목에 있는 twosome이 눈에 걸리네요.. twosome은 사전적 의미로 두명의, 2인조의라는 뜻이고 골프에서는 두명이서 벌이는 매치를 이르기도 한답니다.. 또 미국에서는 속어적인 표현으로 앞에 gruesome(섬뜩한, 소름끼치는)을 붙여서 한쌍의 연인으로도 통용된다는데 우리말로하면 잘 어울리는 바퀴벌레 한 쌍.. 뭐 그런 표현 정도가 될까요?^^ 아무튼 이 까페는 두명이서만 가야하는건지 아님 혼자가도 둘이 된다는건지 검증 한 번 해보고 싶어지네요..ㅎㅎ » poppy ~(almost 6 years ago)
collect vs gather
두 단어 모두 '모으다, 수집하다' 이지만 차이점이 있지요. collect 는 '모으다, 수집하다, 모금하다, 사용자가 부담하는' 등의 의미인데 '자기 입맛에 맞는 것을 모은다'라는 뜻이 강하지요. My hobby is collecting stamps. ( 내 취미는 우표수집이다. ) 반면에 gather( 모으다, 수집하다, 늘어나다 )는 '일단 가리지 않고 모두다 모으다'라는 뜻이지요. First, gather the items that are needed. ( 우선 필요한 것들을 모아라. ) » crimond ~(almost 7 years ago)
wire to wire
골프에서 누가 <와이어투와이어>우승(wire to wire victory)을 했다는 뉴스를 듣지요. 대회 1라운드부터 마지막 4라운드까지 계속 1위로 우승한 경우에 쓰는 표현으로 그야말로 진정한 우승자(winner)인 셈이지요^^. 이 표현은 경마에서 유래되었는데 출발선(starting line)에서 결승선(finish line)까지 즉 '처음부터 끝까지'를 의미하고 선상에 처져있던 wire(철사)에서 나온거지요. 학창시절에 전교1등을 놓치지 않고 계속한 친구도 일종의 'wire to wire'인 셈이지요 ㅎㅎ. » crimond ~(almost 5 years ago)
peeping Tom
남을 엿보기 좋아하는 사람을 'peeping Tom( 훔쳐보는 Tom )' 이라고 하지요. peep 는 '훔쳐보다, 훔쳐봄' 의미이구요. 중세 영국의 한 영주가 세금을 많이 걷으려하자 그의 아내가 반대할 목적으로 옷을 벗은 체로 말을 타고 성내를 돌았는데 이를 몰래 지켜본 재단사 Tom 이 눈멀게 되었다는 유래가 있다고 하네요^^. 여기서 Tom 은 일반명사인데 성경에서 유난히 의심이 많았던 예수님의 제자인 도마(Tomas)도 Tom 인데 관련이 있겠지요? 다른 사람의 성행위를 보면서 흥분을 느끼는 성도착증( sexual perversion )을 전문용어로 voyeurism( 관음증 觀淫症 )'이라고 하구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evacuation
'피난, 대피, 철수, 배설'등의 의미를 가지는 명사이고 동사형은 evacuate( 대피시키다, 피난하다, 대소변을 보다 )이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e-( out 밖으로 )와 어근 vacuus( empty 빈, 비우다 )가 합쳐져서 안에 있는 사람을 밖으로 내보내는 대피나 장( 腸 intestine )속에 있는 내용물을 밖으로 빼내는 배설의 뜻이 되는 것이구요^^. The government issued an evacuation order to the citizens. ( 정부는 시민들에게 대피 명령을 내렸다. ) 이미지는 미국 남동부를 강타하는 허리케인 대피로( hurricane evacuation route ) 표지판( signboard )이지요. » crimond ~(over 6 years ago)
shrimp
'새우,작은 새우'를 의미하는데 구부러지는 모양을 보여서 어원적으로 shrink( 구부러지다,오그라지다 )에서 나왔다고 하네요^^. 큰 새우는 prawn 이구요. For romantic dinners, they choose shrimp and lobster. ( 낭만적인 저녁식사를 위하여, 그들은 새우와 바다가재를 선택했다. ) 새우,게,가재처럼 껍질에 싸여있고 속살이 부드러운 갑각류( crustacean )는 다 맛있어요 ㅎㅎ. 그런데 새우에는 콜레스테롤( cholesterol )이 많아서 주의해야 한다고 하네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apparent
'분명한, 명백한(obvious), ~인것 처럼 보이는' 등의 의미를 가지는 형용사이지요. 일반적으로 '분명한' 의미로 많이 사용되지만 '겉보기의' 뜻도 알아두어야 하지요. 이미지는 물밖에서 물속에 있는 물체를 보았을때 실제 깊이(actual depth)보다 물체의 상이 얕게 떠있는 듯하게 겉보기 깊이(apparent depth)로 보인다는 것으로 학창시절이 생각나네요 ㅎㅎ. 어원적으로 어근 par( show 보여주다 )가 포함되어서 '육안으로 또렷하게 보인다' 라는 뜻이 된것이구요. 참고로 'heir apparent'는 법정 추정 상속인 또는 예상 상속인이구요. It soon became apparent that no one was going to come. ( 아무도 오지 않을 거라는 것이 명백해졌다. ) » crimond ~(almost 7 years ago)
contemporary
현대무용을 'contemporary dance' 혹은 'modern dance' 라고 하지요. 모든 현대가 그렇듯이 현대음악( contemporary music ), 현대미술( contemporary art ) 모두 일반인들이 이해하기에 난해하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con-( with 함께 )과 어근 tempus( time 시간 )이 합쳐져서 '같은 시간의' 즉 '동시대의, 현대의' 뜻이 된 것이구요. 'contemporary of ~' 는 숙어로 '~와 동시대인' 의미이지요. Bach was a contemporary of Handel. ( 바하는 헨델과 동시대의 사람이다. ) » crimond ~(over 6 years ago)
dodgeball
누구나 어렸을 때 한번 쯤은 피구(避球)경기를 해보았겠지요. 두 편으로 나누어서 공을 던져서 상대편을 맞추려 하는데 피하거나, 공을 잡으면 죽은 자기편 선수들이 살아나는 단순한 경기인데도 막상 시작되면 상당히 몰입되구요^^. 공(ball)을 피한다는 의미의 피구를 영어로 dodgeball 이라고 하는데 dodge는 '몸을 재빠르게 피하다,움직이다'라는 뜻이구요. 참고로 미국 SUV자동차 브랜드 중에 'DODGE(다찌)'라는 트럭이 있는데 역시 재빠른 자동차라는 것을 강조한 것이겠지요? ㅎㅎ 그리고 류현진 선수가 소속된 LA Dogers(LA 다저스)팀은 과거 뉴욕 부루클린에 있던 시절에 전차를 요리조리 피해서 다니는 사람들을 뜻하는데서 나온 말이라네요^^. » crimond ~(about 5 years ago)
advant-garde
요즘에는 많이 사용하지 않지만 한때 <아방가르드>가 유행한 적이 있었지요. 전위예술(前衛藝術)을 의미하는 용어인데 뭔가 파격적이고 전통을 거부하는 생경한 시도가 떠오르지요^^. 1차 세계대젼 이후 전세계적인 위기 상황에서 시작된 20세기초의 혁신적인 예술경향으로 미술, 음악, 문학 등 전방위적으로 시도되었지요. 어원적으로는 프랑스 군사용어로 전투할 때 맨 앞에서 부대의 안전을 위해서 경계하는 정찰 부대에서 유래되었구요. avant( before 앞에 )와 garde( guard 요원,부대 )가 합쳐진 단어이지요. 벤츠 자동차에 아방가르드라는 모델도 있더군요. 현실에 안주하지 않고 새로운 시도를 하는 아방가르드의 정신은 지금 우리에게도 필요하지 않을까 싶은데요 ㅎㅎ. » crimond ~(about 2 years ago)

show story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mulligan

<멀리건>은 골프에서 최초의 티샷(tee shot)이 잘못되었을 때 벌타없이 한번 더(again) 치는 행위를 의미하는데 물론 골프규정에는 없는 반칙(foul)이지요. 이 단어는 1890년대에 다시 칠 기회를 달라고 끈질기게 주장한 아일랜드 프로골퍼 이름에서 나왔다네요^^. 빌클린턴(Bill Clinton) 미국 대통령은 유난히 멀리건을 자주 달라고 해서 <빌리건>이라고 부르기도 했대요. 이미지에는 자기 와이프와의 결혼에 멀리건을 사용해서(?) 다시 결혼하겠다는 황당한 글이 보이네요 ㅎㅎ.

ClockLast updated: over 4 years ago (Net222.109.57.182)
Tag_blueStorybooks: Golf Zone(19)
Eye Padlock_closed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