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almost 8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defoliant
'고엽제(枯葉劑)'는 나무나 숲을 고사시키는 제초제를 의미하지요. 베트남전에서 미군이 사용한 고엽제를 오렌지색 드럼통에 보관하였다하여 <에이전트 오렌지( Orange Agent )> 라고 불렀구요. 고엽제 후유증으로 많은 사람들이 고통받고 있지요 ㅠ. 동사형은 defoliate( 고사시키다 )인데 접두사 de-( off 분리 )와 foliate( 잎이 나다 )가 결합된 것이지요. foliage( 잎 )도 이것과 연관이 있구요. The toxic chemical was used a defoliant to destroy crops and eliminate ground cover during the Vietnam War. ( 유독성 화학물질이 베트남 전쟁 기간 동안에 농작물을 파괴하고 지상 엄폐물을 제거하기 위해서 고엽제로 사용되었다. ) » crimond ~(almost 8 years ago)
Russian roulette
<러시안룰렛>은 회전식 탄창이 있는 리볼버(revolver) 권총에 총알을 한발만 장전하고 머리에 총을 겨누어 방아쇠를 당기는 게임을 말하지요 ㅠ. 19세기 암울했던 제정 러시아 시절에 감옥에서 시작되어 귀족들과 군장교들 사이에서 행해진 목숨을 건 도박성 게임이구요. 극적인 복불복( 福不福, pot luck ) 행위라서 여러 장르에서 등장하는 소재로 사용되었는데 영화 <디어헌터>에서 인상적으로 등장했구요. 얼마 전에 국내 아이돌 그룹의 노래제목으로도 나오더군요. roulette(룰렛)은 원래 가구 다리에 붙은 작은 바퀴를 의미하는데 도박장에서 회전하는 원판 위에 구슬이 놓이는 위치로 승패를 결정하는 룰렛 게임도 있지요. 하긴 운좋은 사람을 당할 자 그 누가 있을까요? ㅎㅎ » crimond ~(almost 3 years ago)
Birds of a feather flock together.
'같은 깃털을 가진 새들은 함께 모인다.' 유명한 속담인데 '유유상종(類類相從)'을 의미하는 거 겠지요 ㅎㅎ. 그래서 가까이 지내는 주위 사람들을 보면 그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 알 수 있다는 것이구요. 여기서 부정관사 a 는 same( 같은 ) 뜻이지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immunity
'면역, 면제' 의미이고 형용사형은 immune( 면역성이 있는, 면제된 )이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in-(im-) ( not 부정 )과 어근 munis( municipal 도시의 )가 만나서 '시민의 의무가 없는' 즉 면제 또는 면역이 된 것이구요^^. This vaccine provides longer immunity against the infection. ( 이 백신은 그 질환에 대한 장기간 면역성을 제공한다. ) 여기서 '면역(免疫)' 이란 일반적으로 자극에 반응하지 않고 둔감해지는 상태를 말하고, 의학적으로는 몸밖에서 들어온 미생물( 항원 antigen )에 대하여 항체( antibody )가 생성되어서 질환에 걸리는 않는 상태이지요. 참고로 'immunity from military service' 는 '병역면제'를 의미하지요. » crimond ~(about 7 years ago)
First come, first served.
'처음에 도착하면 처음에 서비스를 받는다.' 즉 '선착순(先着順)'이라는 의미로 흔히 사용되는 표현이지요. 어떻게 생각하면 너무도 당연한 말인데 이렇지 않은 경우가 왕왕있어서.. 군대에서 선착순은 뺑뺑이의 의미이지요 ㅎㅎ. » crimond ~(about 7 years ago)
decision
'결정,판단' 등의 뜻을 가지는데 동사형은 decide( 결정하다,결심하다 )이구요. 어원적으로는 '분리( away )'를 의미하는 접두사 de-와 어근 cid( kill 죽이다, cut 자르다 )가 결합되어서 '깨끗하게 잘라서 버리는' 결단,결심의 의미가 된 것이지요^^. 머뭇거려서는 결정할 수가 없다는 얘기겠지요? 'make a decision'은 숙어( idiom )로 '결정을 내리다'를 뜻하고 'decision making'은 '의사결정'이구요. We must come to a decision about what to do next by tomorrow. ( 우리는 내일까지 다음에 무엇을 할지를 결정해야만 한다. ) » crimond ~(almost 8 years ago)
real McCoy
<리얼맥코이>는 '진짜, 진품( genuine article ), 본인' 등의 뜻을 가지고 여러 분야에서 사용되는 표현이지요. 먼저 유래를 알아보면 1890년대 Kid McCoy 라는 당시 유명한 세계 웰터급 권투선수가 있었구요. 술집에서 자신을 믿지 않는 사람을 때려눕히자 그 사람이 일어나면서 'You are real McCoy!' 라고 외친데서 나왔다네요^^. 이미지는 1990년대 통일 독일의 댄스그룹 <리얼맥코이>로 유로 댄스를 전세계에 알린바 있구요. 또한 관능적인 여배우 킴베신저가 납치된 아들을 구하기 위해서 전문털이범으로 나오는 영화 제목으로도 사용되었지요. » crimond ~(over 5 years ago)
lobbyist
'로비스트'는 특정 조직의 이익을 위해 의회( parliament ) 공작 운동 및 청탁을 하는 사람을 말하지요. 영국의 국회의원들이 국회의사당에 모여서 회의하다가 로비( lobby )에서 휴식을 취하는데 여기에 청탁하려는 사람들이 나타났는데 이들을 lobbyist 라고 불렀지요^^. He is one of the most influential lobbyists in the United States. ( 그는 미국 내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로비스트들 중의 한명이다. ) » crimond ~(almost 8 years ago)
destroyer
어려서부터 '구축함(驅逐艦)'이라는 단어는 특이하다고 생각했어요^^. 어뢰(torpedo)를 주무기로 적의 주력함이나 잠수함(submarine)을 공격하는 작고 날쎈 군함이지요. 한문으로는 '몰 구,쫓을 축'으로 적함을 몰고 쫓는다는 뜻을 가지구요. 어원적으로 destroy(파괴하다)에 명사형 접미사 -er이 합쳐져서 '구축함'보다는 '파괴함(?)'이 더 어울릴 것 같기도 하구요ㅎㅎ. destroy는 접미사 de-(away 떨어져서)와 어근 stroy(쌓다)가 붙어서 쌓아놓은데서 분리되니까 파괴하는 것이구요. 전쟁영화를 보면 잠수함은 거의 구축함의 밥이지요^^. » crimond ~(over 5 years ago)
qwerty
영어 컴퓨터 자판( keyboard )에서 가장 널리 사용되는 자판 배열이 일명 <쿼티( qwerty )>이지요. 이런 명칭이 붙은 이유는 이미지처럼 자판의 왼쪽 상단의 6글자를 딴 것이구요. 1868년 미국 신문편집인 크리스토퍼 숄스에 의해서 개발되고 특허로 등록되었지요. 타자기를 사용하는 당시에는 너무 빨리 치면 기계가 엉키기 때문에 속도를 줄일 목적으로 개발되었다고 하네요 ㅠ. 그래서 이후에 많이 쓰이는 문자가 가장 강한 손가락이 조작할 수 있도록 중앙에 배치를 한 <드보락( Dvorak )>자판이 등장했지요. 하지만 사람들은 불편함에도 불구하고 쿼티 자판을 지금까지 써오고 있는데 이렇게 다양한 혁신들이 등장함에도 소비자들이 익숙하지 않은 것을 배척하는 소비패턴을 “쿼티의 덫”이라고 한다네요. 결국 키보드 표준경쟁( standard competition )에서 쿼티 자판이 승리한 것이지요. 한글 키보드에서 세벌식이 현재의 두벌식에 밀린 것도 같은 경우일까요? » crimond ~(about 1 year ago)

show story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childfree

'스스로 원해서 자식이 없는, 자식을 갖지 않는' 의미의 형용사로 childless( 원하지만 자식이 없는 )와는 다른 뜻이지요^^. 과거에는 부부 사이에 자식이 생기지 않으면 무슨 큰 문제가 있다고 생각하여 시험관 아기 등 다양한 시도를 했었지요. 하지만 최근에는 부부 스스로가 자식을 원치 않는 경우가 점차로 많아지고 있다네요. 향후 10년내에 서울의 2가구 중 1가구가 '자녀가 없는(childfree) 독신 부부가구'가 될 거라는 기사도 있구요. 사실 부모로서 자식을 키우다보면 '내가 자식키우려고 이땅에 태어났나?'하는 생각이 들면서 '무자식이 상팔자( No children, no cry! )'라는 말에 어느 정도 공감을 하게되지요 ㅠ. 이미지를 보면 타임지에서 'Childfree Life'에 대하여 특집기사를 실은 것 같네요.

ClockLast updated: about 3 years ago (Net175.198.52.183)
Eye Padlock_closed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