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almost 8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elevator
<엘리베이터>는 '승강기'를 대체할(?) 정도로 많이 사용되는 단어로 주로 미국에서 많이 사용되고, 영국에서는 lift( 들어올리다,승강기 )이지요. 스키장에서 타고 올라가는 <리프트>도 있구요. 어원적으로는 접두사 e-에 lever( 지레,지레로 올리다 )가 합쳐진 것이구요. This elevator only stops on even number floors. ( 이 엘리베이터는 짝수층에만 선다. ) » crimond ~(almost 8 years ago)
superstar
'슈퍼스타'는 상당히 유명한 연예인( celebrity ),배우,가수 즉 뛰어난 인기인을 말하지요. 어원적으로는 beyond( 뛰어넘는 )의미인 접두사 super-와 star( 스타,인기인 )이 결합된 것이지요. 록뮤지컬 Jesus Christ Superstar( 지저스크라이스트 슈퍼스타 )도 있고, 요즘 케이블 방송에서 인기인 '슈퍼스타K' 도 있지요. It's exciting to witness the birth of a new superstar. ( 새로운 한명의 슈퍼스타의 탄생을 지켜보는 것은 흥분된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brassiere
<브래지어>를 의미하고 bra( 브라 )라고 줄여서 쓰는데 여성의 앞가슴 맵시를 내기위한 것으로 대표적인 외래어( loanward )이지요. 어원적으로 어근 brass( arm 팔 )에 신체 부위에 붙이는 명사형 접미사 -iere 가 합쳐져서 '팔 보호대( arm guard )'가 되고 여기에서 브래지어로 발전(?)한 것이구요^^. Honestly, I’ve never worn a bra in my life. ( 솔직히, 나는 평생 브라를 착용한 적이 없었다. ) » crimond ~(over 6 years ago)
lukewarm
'미지근한, 미적지근한' 의미의 어려운(?) 형용사이지요. 미지근한 물에 손을 담그면 기분이 좋아지는데 '미지근한'이라는 단어는 그리 좋은 의미로만 사용되는 것은 아닌 것 같군요^^. 성경(Bible)에서 예수가 신앙적으로 뜨겁지도 않고 차갑지도 않은 미지근한 기독교인(lukewarm Christian)를 토해내겠다고 하는 구절( Because you are lukewarm and neither hot nor cold, I will spew you out of my mouth. )을 보면 알 수 있지요 ㅎㅎ. 어원적으로 luke와 warm(따뜻한)이 합져졌는데 luke가 중세 영어에서 tepid(미지근한)의미지요. 미지근한 온도에 대한 정의는 확실한 것이 없는데 대개 섭씨 20~35도 정도라네요. Stop acting lukewarm, and start being more assertive. ( 미지근하게 행동하지 말고 분명하게 행동하라 ) » crimond ~(over 4 years ago)
intelligent
'똑똑한,지능적인'등의 의미이지요. 어원적으로는 접두사 inter-( among 가운데 )와 어근 lect( choose 선택하다 )가 합쳐져서 여러개 중에 하나를 고르려면 지능적이어야겠지요^^. 요즘은 그리 많이 사용하지 않지만 '지식층,지식인'을 의미하는 <인텔리>도 같은 유래를 가지구요^^. She's intelligent and, what is more, very beautiful. ( 그녀는 지적이고 더구나 매우 아름답다. ) 인텔 반도체칩 이미지에 'intelligent inside'는 재치있는( witty ) 표현이네요 ㅎㅎ. » crimond ~(over 7 years ago)
bicentennial
'200년 마다의, 200년 기념일'을 의미하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bi-( two 둘 )와 centennial( 100년의, 100년 마다의 )가 결합된 단어이고 centennial 은 어근 cent( hundred 100 )와 enn( year 년 ) 그리고 형용사형 접미사 -al 이 결합된 단어이구요. 이미지는 연기파 배우 로빈 윌리암스 주연의 영화 '바이센테니얼 맨( bicentennial man )'으로 개봉되었는데 200년간 사는 로봇이지요. A statue was erected to mark the bicentennial of the composer’ s birth. ( 그 작곡가의 탄생 200주년을 기리기 위해 동상이 세워졌다. ) » crimond ~(about 7 years ago)
wet behind the ears
혹시 '머리에 피도 안마른 것들이..', '주민등록증에 잉크도 안마른 것들이..'라는 말을 들어보셨나요? '새파랗게 어린, 미숙한(immature)'라는 뜻인데 요즘은 예전처럼 많이 사용하지는 않는 것 같아요^^. 그런말을 들을 때 '머리에 피가 마르면 죽은데..'라고 응수하곤 했지요 ㅎㅎ. 영어로 같은 의미는 'wet behind the ears' 라는 표현을 사용하는데 '귀 뒤가 안마른'으로 아기가 바로 출산할 때 양수( amniotic fluid )나 피(blood)가 묻어있다는 뜻으로 '머리에 피도 안마른..'과 같은 맥락이지요. She is a young teacher, still wet behind the ears. ( 그녀는 아직 풋내기에 불과한 젊은 선생이다. ) » crimond ~(about 3 years ago)
aurora
오로라는 극광( polar lights 極光)으로 주로 녹색 또는 황록색으로 다양한 모양을 가지는데 로마신화에서 여명( dawn )의 신 이름이기도 하지요. 태양에서 방출된 플라스마의 일부가 지구 자기장에 이끌려 대기로 진입하면서 공기분자와 반응하여 빛을 내는 현상으로 북반구와 남반구의 고위도 지방에서 흔히 볼 수 있지요. 음.. 죽기 전에 오로라 한번 봐야하는데.. 엄정화가 나온 '오로라 공주' 라는 우리나라 영화도 있었어요^^. » crimond ~(about 7 years ago)
visa
<비자>는 어째 <비자카드>랑 연관이 있어보지만 사실 두 단어는 전혀~ 관계가 없답니다^^. 굳이 찾는다면 둘다 여행갈 때 필요하다는 점이지요 ㅎㅎ. 어원적으로 VISA 는 라틴어 vise( 보증하다, 인정하다 )에서 유래되어서 외국인이 입국하는 것을 허락(인정)하는 증명서이지요. 반면에 여권( passport )은 해외로 나가도 된다는 보증서이구요. 그래서 일단 여권이 있어야 우리나라에서 해외로 나갈 수 있고, 특정 국가에 들어가려면 그 나라( 대사관 )에서 발행한 비자가 있어야 되는데 비자협정으로 비자없이도 단기간 체류할 수 있는 나라들도 있지요. » crimond ~(almost 6 years ago)
consecutive
'연속적인, 계속되는, 결과를 나타내는' 의미의 형용사이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con-( together 함께 )과 어근 secu( follow 따라가다 )가 합쳐진 단어이지요. 동의어로는 serial( 일련의 )과 successive 가 있지요. success( 성공 )의 형용사형인 successive( 연속적인 )은 successful( 성공적인 )과는 다르지요^^. consecutive numbers 는 5,6,7,8 같은 일련번호를 말하구요. We have three consecutive holidays. ( 우리는 3일간 연휴가 있어요. ) » crimond ~(about 7 years ago)

show story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indifferent

'사랑의 반댓말은 무관심이다' 라는 말이 있지요. 미움이나 증오( hatred ) 혹은 이별이 아니라 무관심( indifference )이라니 상당히 무서운 단어라는 생각이 드는 구절이지요 ㅠ. 상대방을 미워하게되면 자신도 상처받고 힘들어지는데 무관심은 대상의 존재 자체를 무시하기에 자신이 다칠 일은 줄어들겠지요(?). indifferent( 무관심한 )는 어원적으로 부정의 접두사 in-( not )과 different( 다름,차이가 나는 )이 합쳐진 단어인데 정작 뜻은 '차이가 없는'이 아니라 '무관심한' 의미가 되었네요. 혹시 차이라는 자체를 부정하는 무관심한 상태를 말하는건 아닐까 싶은데요. 민주주의 사회에서 젊은 세대일수록 정치적 무관심이 심한데 이는 정치가 자신들의 삶과 직접적인 연관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라네요. ㅠ. The young people are indifferent to politics. 한때 열렬하게 사랑했던 사람들이 서로 무관심해지는 것은 정말 비극적이겠지요.

ClockLast updated: almost 2 years ago (Net175.198.52.183)
Eye Padlock_closed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