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over 7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Montblanc
<몽블랑>은 1906년에 설립된 독일의 명품 브랜드로 최고의 장인 정신으로 구현한 만년필( fountain pen )을 비롯한 필기구( stationery )와 시계 및 악세사리로 유명하지요. 유럽 알프스 산맥의 가장 높은 몽블랑산( Mont Blanc )에서 유래되었는데 불어로 white mountain( 흰눈이 덮힌 산 )이라는 뜻이구요. 그래서 로고는 '6각형의 흰별'로 눈덮힌 몽블랑산의 정상을 형상화했지요. 재미있는 것은 만년필 촉에 "4810" 이라는 숫자가 써있는데 몽블랑산의 높이( 사실은 4807m )로 정상을 향해서 끊임없이 혁신하고 도전하겠다는 의지를 천명하는 거라네요^^. 몽블랑은 만년필의 명품으로 많은 역사의 현장에서 사용되었는데 1990년 독일 통일조약 서명에 사용되었구요 1997년에는 우리나라 IMF 구제금융 서명에 당시 임창렬 재정경제원장이 사용하였다네요 ㅠ. 이참에 몽블랑 만년필이나 한번 써볼까나? » crimond ~(about 1 year ago)
passion(열정)의 어원은 고통???
passion은 '열정'이라는 뜻으로 해석이 되곤하는데 사전을 찾아보면 '격정', '욕정'등 약간 험난한 마음의 표현들도 있더군요.. 그래서 더 찾아보니 passion의 어원이 라틴어인 passo(고통)에서 왔다고도 하고요 pati(견디다)란 말에서 왔다고도 하네요. 그래서 기독교에서는 예수님의 수난을 passion으로 쓴다고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라는 의미일까요? 그런 고통과 감내를 하고서라도 꼭 이루고자하는것이 열정이란 건가봐요..^^ 형용사형은 passionate, passional이고요 뒤에 for~를 써서 ~에 열정이 있다 라고 표현도 합니다. He has a passion for his job. » poppy ~(about 5 years ago)
carnation
어버이날에 부모님 가슴에 <카네이션꽃>을 달아드리는 가슴 뭉클한 행사는 1908년 미국 시애틀에서 시작되었다고 하네요. 로마어로 육체( body )를 의미하는 carna 에서 유래되어서 육체의 색( color )인 살색 또는 핑크색( pink )의 뜻도 생겼구요. 사실 살색( skin color )이라는 말은 인종에 따라서 다른 색이므로 사용되지 말아야겠지요^^. My parents wear a red carnation on the breast. ( 나의 부모님은 가슴에 빨간 카네이션을 달고 계시다. ) incarnation 은 '화신(化身)'이고 reincarnation 은 '환생(還生)'입니다. » crimond ~(over 6 years ago)
Catholic
<가톨릭>은 성당( Catholic church )을 떠올리게 하는 우리에게 친숙한 단어이지요^^. 어원적으로 라틴어 catholicus 에서 유래되었는데 '보편적인' 뜻의 형용사이지요. 원래 그리스도 교회에서 가톨릭 교회(보편된 교회)라는 용어를 사용하기 시작한 것은 2세기경으로 온 세상의 모든 사람들이 보편적으로 알아야할 복음를 설파하는 곳이라는 뜻이라네요^^. 가톨릭교(Catholicism)를 구교(舊敎)라고도 하는데 루터의 종교개혁 이후에 기독교(Christianity) 또는 신교(新敎 Protestantism)로 분리되었구요. 예전에는 '카톨릭'이었다가 '가톨릭'으로 한글 표기법이 바뀌었어요. » crimond ~(over 2 years ago)
complication
'합병증, 분쟁, 복잡하게 만드는 문제' 의미의 명사형이고 동사형은 complicate( 복잡하게 만들다 )이지요. 합병증(合倂症)이란 어떤 질병에 관련된 다른 질병을 의미하고, 수술 후에 생기는 질병도 수술 합병증이라고 부르지요. 때로는 당뇨병( diabetes )처럼 합병증이 더 문제인 질환도 있구요 ㅠ. 어원적으로 접두사 com-( 강조 )과 어근 plic( fold 접다 )이 합쳐져서 상황이 마구 접혀있다면 복잡해지겠지요? Obesity is a serious illness that has a load of medical complications. ( 비만은 수많은 의학적 합병증을 일으키는 심각한 질환이다. ) » crimond ~(about 6 years ago)
beside vs besides
두 단어가 철자는 비슷한데 뜻이 다르지요. beside 는 전치사로 '~ 의 옆에 ( next to ), ~ 와 비교하면' 의미인데 She was standing beside the car. ( 그녀는 그차 옆에 서있었다. ) Beside her sister, she seems much taller. ( 언니와 비교하면, 그녀는 훨씬 커보인다. ) 반면에 besides 는 전치사로는 '~ 이외에, ~ 을 제외하고는' 이고 부사로는 '그위에 게다가 ( in addition )' 의미이지요. Besides money, I don't need anything else. ( 돈을 제외하고는, 나는 어떤 다른 것도 필요치 않아. ) » crimond ~(over 7 years ago)
treadmill
우리나라 사람들이 '런닝머신( running machine )'이라고 부르는 운동기구는 콩글리시( broken English )이고 원래는 treadmill 이 맞지요^^. 외국에서 런닝머신을 찾는 사람은 한국사람이라고 안다니 재미있네요 ㅎㅎ. treadmill 이라는 단어는 tread( 디디다, 밟아서 뭉게다 )와 mill( 제분소, 방앗간 )이 합쳐진 단어로 1800년대에는 말이나 죄수들이 끌어서 곡식을 빻는 도구였는데 지금은 건강과 다이어트를 위해서 우아하게(?) 달리는 운동기구가 되었군요. » crimond ~(over 5 years ago)
ankle
'발목'으로 어원적으로 angle( 각도,구부러지다 )에서 유래된 단어이지요. 다리( leg )와 발( foot )를 연결해주는 관절( joint )이구요. 'sprain ankle'은 '발목을 삐다'라는 표현이구요. I sprained my ankle and it swelled up. ( 나는 발목이 삐었고 부어올랐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lawmaker
'입법자(立法者),국회의원'을 말하는데 국회의원은 국회에서 법( law )을 만드는 사람( maker )이지요^^. 동의어로 legislator, congressman 도 있구요. Lawmakers will pass a vote of the bill soon. ( 국회의원들은 곧 그 법안을 표결할 것이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bribe
뇌물(賂物)은 매수할 목적으로 주는 돈이나 물건을 말하는데 동서고금을 통해서 항상(?) 존재해왔지요 ㅠ. 어원적으로 중세 프랑스어로 거지에게 주는 빵 한덩어리에서 시작된 단어라는데 뜻이 변해도 많이 변했군요. 뇌물과 선물(gift)과는 구별이 되어야겠지요? 대가를 바라고 주면 뇌물, 감사하는 마음으로 주면 선물이구요. 내가 받으면 선물, 남이 받으면 뇌물이라는 우스개 말도 있구요^^. 우리나라 부정부패가 OECD 국가 중 9위라던데 최근 김영란법 시행으로 앞으로는 많이 좋아지겠지요? 라틴 속담에 이런 멋진 말이 있더군요. Fidelity gained by bribes is overcomed by bribes. ( 뇌물로 얻은 신의는 뇌물로 정복된다. ) » crimond ~(over 2 years ago)

show story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terror

세계 각국에서 민간인들을 대상으로 하는 테러 발생이 빈번해지면서 이제는 테러 안전지역이 없다는 말이 나오지요 ㅠ. <테러>하면 생각나는 단어는 공포( horror )이지요. 어원적으로 프랑스어 terreur 는 '거대한 공포'를 의미하는 라틴어 terror 에서 유래되었고 동사 terrere( 겁을 주다 )에서 파생되었구요. 18세기 프랑스 대혁명에서 혁명지도자였던 로베스피에르가 이끄는 자코뱅당이 정적을 제거하면서 당시 기득권 세력인 성직자와 귀족계급을 적으로 간주하고 루이 16세를 비롯하여 1만5천명을 단두대에서 피의 숙청을 통한 '공포정치'에서 테러가 시작되었다네요. 911 여객기 테러와 최근 이슬람 무장테러 단체 IS 에 의한 잔인한 테러에 죄없는 수많은 민간인들이 죽어나갔지요. 지금 세계는 바야흐로 테러와의 전쟁 중( war on terror )이네요 ㅠ.

ClockLast updated: 12 months ago (Net218.159.228.100)
Share_thisTags : terror2 horror6
Eye Padlock_closed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