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almost 8 years ago)
31f1e018106c939ef79ef749adf36e78
대장암을 예방하기 위해서 50세이후에는 5년마다 대장내시경을 합시다.
She is bananas.
'그 여자 미쳤어!, 약간 돌았어' 라는 관용적인 표현인데 go banana 는 '무엇에 미치다, 흥분하다( go wild, go crazy, go mad, go nuts )' 라는 의미이지요. When the game started, they went bananas. ( 그 시합이 시작되자 그들은 열광적으로 흥분했다. ) 1960년대 미국의 많은 젊은이들이 바나나 껍질을 태울 때 나오는 연기가 마약을 한 것 같은 황홀한 기분을 준다고 생각했다네요^^. 또한 <바나나>라는 단어에는 외모는 황인종( yellow race )인데 생각은 백인과 같은 이중적인(?) 사람을 의미하기도 하지요^^. » crimond ~(almost 8 years ago)
extraordinary
'비범한, 대단한, 놀라운, 임시의' 의미의 형용사이지요.어원적으로 접두사 extra-( beyond 넘어서 )와 ordinary( 보통의, 일상의 )가 합쳐져서 보통을 넘어선 상태를 말하구요. 근데 ordinary 에는 어근 ord( order 순서 )가 포함되어서 '순서대로'가 보통이고 평범한 것이구요^^. I have never heard such an extraordinary speech. ( 나는 그렇게 훌륭한 연설을 들어본 적이 없다. ) » crimond ~(over 6 years ago)
under the hammer
'망치 밑에서' 라고 직역되는데 '경매( auction )에 붙여져서' 라는 관용적인 뜻의 숙어이지요. 생각해보면 경매를 할 때 최종 낙찰되면 망치( hammer )로 두들기잖아요? 그래서 이런 뜻이 된 건가봐요^^. 관련 CNN 기사로 "Enigma machine to go under the hammer ( http://bit.ly/o3xLM1 )'는 2차 세계대전에서 사용되었던 암호해독기계( enigma machine )가 런던에서 경매에 나왔다는 내용이지요. 얼마에 팔릴지 궁금해지네요. » crimond ~(almost 8 years ago)
bridal shower
결혼식(wedding) 전에 신부 친구들이 여러가지 선물(gift)들을 준비해서 전해주는 파티(party)를 말하는데 마치 샤워하듯이 선물을 쏟아붓는다는 의미로 shower 가 쓰인 겁니다^^. When are you going to have your bridal shower? ( 신부 축하선물 파티를 언제 할 예정인가요? ) » crimond ~(almost 7 years ago)
He has no gut.
'그는 장(腸)을 가지고 있지않다.' 도대체 무슨 뜻일까요? gut 는 '창자, 내장( intestine )' 의 의미도 있지만 복수형으로 '배짱, 용기( courage )' 의미도 있지요. 한마디로 '그는 겁쟁이다' 라는 표현이지요. He is chicken. ( 그는 겁쟁이다. ) 여기서 chicken 은 겁쟁이라는 뜻으로 yellow, wimp 도 같은 의미이지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coming soon
영화관에서 '개봉 박두(改封迫頭),근일 개봉'을 뜻하는 문구로 많이 사용되는데 '꺼밍쑨'이라고 재미있게(?) 발음하지요^^. '영화를 개봉하다' 라는 표현으로 많이 사용되는 단어는 release, premiere 인데 특히 premiere 는 '초연하다, 처음으로 공연하다' 의미로 premier( 최고의 )와 발음도 같지요. The movie was released yesterday. ( 그 영화는 어제 개봉했다. ) 참고로 개봉관은 'first-run theater' 라고 하네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hair of the dog
전날 과음으로 인한 숙취(hangover)을 해소하기 위해서 마시는 술을 해장술이라고 하지요^^. 요즘은 이런 경우가 별로 없겠지만 예전에는 우리네 술문화가 거의 끝장을 보는 스타일이라서 밤새 마시다가 새벽녁에 헤어지기 전에 해장국(hangover soup)을 먹으면서 해장술을 마시곤 했지요 ㅠ. 해장술을 의미하는 'hair of the dog'은 원래 'hair of the dog that bit you(너를 물은 개의 털)'을 줄인 표현으로 미친 개한테 물리면 그 개의 털을 상처부위에 붙이면 효과가 있다는 미신에서 나온 것이고 술먹고 취하면 술을 먹는다는 것과 일맥상통하는 것이지요 ㅎㅎ. 이미지에서 보듯이 아예 'hair of the dog'이라는 황당한 이름의 맥주도 있군요 ㅋ. » crimond ~(about 3 years ago)
luncheon
'오찬(午餐)'을 의미하는데 'formal lunch( 공식적인 점심식사 )'로 설명되지요. 원래 lunch 는 '음식(햄) 한 조각'에서 유래가 된 단어로 동양에서 사용하는 점심(點心, 마음에 점하나 찍기)을 보아도 동서양을 막론하고 가볍게 먹는 건가봐요^^. 어원적으로 고대영어 noncheon 에서 나왔는데 non( noon 정오 )과 schen( drink 마시다 )가 합쳐진거고 nuncheon( 점심에 먹는 가벼운 식사 )도 여기서 나온 단어이지요. Luncheon will be served at one, Madam. ( 오찬은 1시에 준비됩니다, 손님. ) » crimond ~(over 7 years ago)
hot potato
말 그대로 '뜨거운 감자' 인데요 뜨거운 감자는 삼키기도 뱉기도 어려운 '민감한 사안( hot issue )'을 말하지요. 그리고 hot potato 가 포함된 표현 중에 이런 문장이 있어요. They dropped it like a hot potato. ( 그들은 그 것을 아낌없이 ,지체 없이 버렸다. ) 여기에서 drop ~ like a hot potato 라는 표현이 있는데 감자가 뜨거우니까 "~ 을 지체없이 버리다" 의미를 가지는 숙어이지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company
'회사'를 의미하는 기본단어이지요. 회사(會社)란 상행위 및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법인을 의미하지요. 어원적으로 라틴어 companio( companion 동료,친구 )에서 유래되어서 회사란 동료들이 모인 정(情 affection)이 넘치는 곳이어야 하는데 현실은 사실상 그렇지 못하지요 ㅠ. 다른 뜻으로 '함께 있슴'도 있지요. I'll keep you company. ( 내가 같이 있어줄게~ ) 음식점 같은 곳에서 이런 질문을 하게되지요. Do you have company? ( 일행이 있나요? ) 또한 육군(Army)의 조직으로 중대(中隊)를 의미하는데 규모적으로 소대(platoon)와 대대(battalion)의 사이이지요. » crimond ~(almost 4 years ago)

show story

31f1e018106c939ef79ef749adf36e78
Number 23

미국의 수를 세는 단어를 유심히 보면 세자리씩 끊어서 단어가 별도로 있다. 기본 단어로 ten, hundred, thousand 이렇게 세개의 단어가 기본 자리단어라 생각한다면 그 다음 자리수부터는 1000(thousand)의 제곱수에 따라 단어가 존재한다고 생각하면 쉽다.
1000의 1승은 thousand, 1000의 2승(1,000,000)은 million(백만), 1000의 3승(1,000,000,000)은 billion(10억), 1000의 4승(1,000,000,000,000)은 trillion(1조), 이후부터는 그렇게 수를 부를 수 경우가 없을 것 같다. 그러나 이런식으로 계속해서 자리수에 해당하는 단어가 놀랍게도 있다는 것이다. quadrillion, quintillion, sextillion, etc 이렇게 끝없이 간다.
참고) 위키피디아
http://en.wikipedia.org/wiki/1,000,000,000,000_(number)#1012

위의 영화 포스터는 영화배우 짐캐리의 작품 "Number 23"의 포스터다.
아내로부터 넘버23이라는 제목의 소설책을 생일선물로 받게 된 월터(짐 캐리). 책을 읽을수록 점점 숫자 23의 저주로 살인을 저지르게 된 책 속 주인공과 자신의 삶을 동일시하는 망상에 사로잡힌다. 그리고 그의 머리 속에는 자꾸만 23이라는 숫자가 머리 속에 맴돌고. 23쌍으로 이루어진 인간의 체세포, 유클리드 기하학의 정의 23개, 주요테러사건 발생일의 합 23, 히로시마 원폭투하일 날짜의 합 23. 그리고, 자신이 태어난 시간의 합 23, 부인과 처음 만난 나이 23, 만난 날짜의 합 23. 세상도, 자신의 삶도 숫자 23의 법칙으로 둘러싸여 있음을 깨닫는다. 이제 책의 주인공처럼 자신도 살인을 저지를 운명이라고 믿게 된 월터는 자신의 부인을 살해하는 환상마저 보게 되고. 그의 삶을 지배하고 있는 숫자 23의 비밀을 밝혀내야만 이 모든 악몽을 끝낼 수 있을 것만 같은데. 재밌을 것 같다.

ClockLast updated: about 5 years ago (Net58.148.208.54)
Share_thisTags : number8
Eye Padlock_closed
31f1e018106c939ef79ef749adf36e78
hschoidr
Clockcreated :over 7 years 전 (Net119.193.21.245)
Padlock_closed
Bac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