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over 7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kiss
<키스>는 서로의 마음을 주고받는 사랑의 달콤한 표현행위이지요^^. 근데 원래 키스의 기원( origin )은 황당한데요~ 원시시대에 사냥을 마치고 돌아온 남자들이 그 동안 집을 지키던 여자들이 식량을 축냈는지를 확인하기 위한 의심의 행위이었다네요. 게다가 그리스 시대에는 결혼한 남자들이 아내가 술을 마셨는지 확인하는 행위였다네요. 정말 믿거나 말거나( Believe it or not )네요^^. 단어 kiss 의 어원은 게르만어로 입술끼리 부딪힐 때 나는 소리 즉 의성어에서 유래되었구요. 혀로 하는 진한 키스( deep kiss )를 일명 '프렌치키스( French kiss )'라고 하는데 성에 대해서 자유분방한(?) 프랑스 사람들을 향해서 영국인들이 붙여준 거라네요. 그래서 프랑스 사람들은 반대로 American kiss 라고 부른다지요 ㅎㅎ. » crimond ~(over 1 year ago)
surgery
'외과(外科),수술'로 어원적으로는 '수작업( hand working )'을 의미하는 chirurgery 에서 나왔는데 어근 chiro-( hand 손 )와 urg( work 일 )이 합쳐진 단어이지요. 외과수술은 손으로 하는 고도로 숙련된 작업인데 요즘은 로봇을 이용한 시도도 있지요^^. 외과의사( surgical doctor )는 surgeon 이라고 하구요. You can’t have anything to eat or drink before surgery. ( 당신은 수술전에 아무 것도 먹거나 마실수 없어요. ) » crimond ~(about 7 years ago)
limbo
'불확실한 상태, 구치소, 지옥의 변방' 등의 여러가지 뜻을 가진 단어이지요. His life seemed stuck in limbo. ( 그의 인생은 어정쩡한 상태에 빠진것 같았다. ) 대문자로 시작하는 Limbo 는 세례를 받지 못하고 죽은 어린이나 예수가 오기전에 죽은 사람들이 가는 천국과 지옥의 중간지역을 의미하구요( 예전부터 제가 궁금해했던 내용인데요 ㅋ ). 그리고 이미지처럼 서인도 제도에서 춤을 추면서 몸을 기울려서 막대기를 통과하는 'limbo party'도 있지요. » crimond ~(about 7 years ago)
miniature
<미니어처>는 '아주 작은, 축소된, 축소 모형, 세밀화'를 의미하지요. 미니어처는 기념품( souvenir )으로 팔기도 하고 취미로 만들기도 하지요. 어원적으로 어근 mini( small 작은 )와 명사형 접미사 -ure 가 합쳐졌는데, 라틴어 miniare( paint red 붉게 칠하다 )는 붉은색으로 작은 세밀화를 그린다는데서 서로 연관이 된 것이라네요^^. She looks just like a miniature version of her mother. ( 그녀는 자기 어머니의 축소판처럼 생겼다. ) » crimond ~(over 6 years ago)
spur
'박차, 자극제(stimulus), 원동력(motivation), 자극하다' 등의 의미이지요. '박차(拍車)'란 이미지처럼 신발의 뒷축에 달린 톱니바퀴 모양의 장치로 말(horse)을 빨리 달리게 하기 위하여 말 옆구리를 차는데 사용되지요. '박차를 가하다(apply spur to ~)' 라는 표현도 여기서 나온 거구요^^. 'on the spur' 는 '전속력으로, 아주 급히' 숙어이고 'on the spur of the moment' 는 '충동적으로' 이지요. His speech was a powerful spur to action. ( 그의 연설은 행동을 하게 만드는 강력한 자극제였다. ) » crimond ~(over 6 years ago)
demisoda
<데미소다>는 동아오츠카에서 만든 과일맛나는( fruit flavored ) 저탄산 음료로 부드러운 맛을 가지고 있어서 인기가 많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demi-( half 반의, 1/2의 )와 soda( 탄산음료 )가 합쳐서 만든 단어이지요^^. 제품명으로는 아주 잘~만든 것 같아요 ㅎㅎ. 접두사 demi- 는 우리가 많이 알고있는 semi- 와 같은 뜻으로 이해하시면 되구요. demigod( 반신반인 半神半人 )은 반은 신이고 반은 인간으로 신화에 나오는 헤라클레스 같은 경우이구요. » crimond ~(over 5 years ago)
intrepid
'두려움을 모르는( fearless ), 용감무쌍한' 의미의 형용사로 명사형은 intrepidness 또는 intrepidity( 용감, 대담 )이지요. 어원적으로 부정의 접두사 in-( not 부정 )과 라틴어 trepido( tremble 전율하다 )가 합쳐져서 떨지 않으니까 용감하고 대담한 것이구요^^. He has always been the most intrepid explorer. ( 그는 항상 가장 용맹스러운 탐험가였다. ) 이미지는 다국적 배낭여행( backpacking )으로 유명한 '인트레피드 여행사( Intrepid Travel )'이지요. 아무래도 배낭여행을 다니려면 용감해야되니까 정말 이름을 잘~ 지은거지요 ㅎㅎ. » crimond ~(over 6 years ago)
chic
언제부턴가 주변에서 '시크하다'라는 말을 많이 사용하더라구요^^. 원래 chic 는 패션용어로 '세련되고 맵시있다, 멋지다'라는 뜻이지요. 그런데 국내에서는 방송을 통해서 '차갑다, 도도하다, 무심하다'라는 의미로 주로 쓰였는데 아마도 cynical( 냉소적인 )과 혼동한 것이 아닌가 싶네요 ㅠ. 유행어 까도남( 까칠하고 도도한/까칠한 도시의 남자 )의 매력이 바로 <시크>겠지요? ㅎㅎ 어원적으로 18세기 독일어 schick( 정리하다, 재단하다 )에서 유래되어 영어로 넘어왔는데 멋지게 정리되었다는 뜻이구요. 시크함이란 한껏 부린 멋이 아니라 마치 무심한 듯한 멋( effortless chic )이기에 전혀 엉뚱한 것은 아닐 수도 있겠어요. » crimond ~(over 1 year ago)
library
<라이브러리>는 '도서관,서재'를 의미하는데 어원적으로는 '책(book),공문서'를 뜻하는 liber에서 유래되었는데 원래는 '나무껍질(bark of tree)'을 의미한다고 하네요. 책방 이름 중에 '리브로(libro)'도 여기와 연관이 있겠지요^^. How can I get to the library from here? ( 내가 여기서 도서관에 어떻게 가나요? ) 참고로 도서관의 '사서(司書)'는 librarian 이구요. 컴퓨터 소프트웨어를 개발할 때 사용하는 클래스나 서브루틴 코드(code)들의 모음도 라이브러리라고 하구요. » crimond ~(about 7 years ago)
tricolor
'삼색기(三色旗)'는 프랑스의 국기( National Flag of France )를 의미하지요. 3가지 색상은 blue(파랑), white(하양), red(빨강)으로 각각 자유(freedom), 평등(equality), 박애(brotherhood)를 상징하는데 이들이 바로 프랑스 시민혁명( Civil Revolution )의 정신이지요^^. 이러한 정신에 입각하여 식민지로 부터 독립한 다른 나라들도 색상만 바꾸어서 삼색기를 국기로 만들었구요 ㅎㅎ. 그러구 보면 우리나라 국기인 태극기는 정말 독특한 것 같아요. » crimond ~(over 5 years ago)

Stories tagged with 'lobster'

Go to Storyboard
Tag search 'lobster' (1 story found.)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lobster

고급 해산물 요리로 인기가 있는 '바닷가재, 랍스터'이지요. 게(crab)처럼 껍질이 딱딱하고 속살이 부드러운 바다 갑각류(marine crustacea)에 속하는 바다가재가 처음부터 인기있고 비싼 음식재료는 아니었다네요. 미국 개척 초기시절에 랍스터는 농장일꾼으로 일했던 가난한 이주민이나 노예들의 음식이었구요. 빵이 부족한 당시에 넘치는 랍스터에 질린 노동자들이 "일주일에 세번이상 랍스터를 식사로 제공하지 않는다."는 노동계약을 위해서 파업도 불사했다고 하니 참 세상일 모르겠네요^^. 죄수나 빈민가의 음식이었던 랍스터가 나중에 어획량이 줄어들자 유럽에서 값비싼 음식으로 바뀌었구요. 어원적으로 고대 영어 loppe( spider 거미 )에서 유래된 단어라네요. 참고로 민물가재(crayfish, crawfish)는 깨끗한 일급수 물에서만 살지요. 근데 저는 뻣뻣한 랍스터보다는 게(특히 꽃게)가 훨씬 맛있어요~.

ClockLast updated: over 3 years ago (Net222.109.55.103)
Tag_blueStorybooks: 요리조리(33)
Eye Padlock_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