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over 7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in the red
'적자(赤字)로, 적자 상태로, 빚진( in debt )' 의미의 숙어인데 대차대조표( balance sheet )에 빨간색으로 쓰여진 숫자는 차입금( loan, debt )이기 때문이지요^^. 따라서 'in the black' 은 '흑자로' 가 되는 것이구요. The company has been operating in the red for three years. ( 그 회사는 3년동안 적자로 운영되고 있다. ) » crimond ~(about 7 years ago)
sideburns
'구레나룻'인데 순수한 우리말로 '굴레'를 의미하는 '구레'와 '수염'을 의미하는 '나룻'이 결합되었다고 하네요. sideburns도 얼굴 양옆( side )에 화상( burn )입듯이 자라니까요^^. 참고로 콧수염은 mustache 이고 턱수염은 beard 이지요. 구레나룻이 있는 사람은 약간 느끼남(?) 분위기인데 대표적인 연예인이 가수 엘비스프레슬리 아니겠어요? His grandfather grew long sideburns. ( 그의 할아버지는 긴 구렛나릇을 길렀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mirror
여자들이 제일 좋아하는(?) 단어로 '거울,거울에 비추다' 의미를 가지지요. 어원적으로 이 단어에 포함된 어근 mire 는 'look(보다), wonder(놀라다)'등의 뜻이 있구요. 거울을 처음보았다면 놀랄만하지요^^. 'mirror image'는 '거울에 비친 상'을 말하구요. She is looking at herself in a mirror.( 그녀는 거울 속에 있는 자신을 들여다보고 있다. ) '거울에 비추다,반사하다'로는 동사 reflect가 있는데 접두사 re-( backward 뒤로 )와 flex( bend 구부리다 )가 합쳐져서 빛이 뒤로 구부러지는 것이 반사되는 거지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old-fashioned
도너츠( donuts )는 달고 맛있지만 열량이 높아서 손이 가기 꺼려지지요. 어려서 처음 도너츠를 먹어본 것은 지방에서 교사를 하시던 큰 숙모님이 서울에 올라오실 때마다 집에서 단순한(?) 도너츠를 만들어 오셨는데 너무 맛있었던 기억이 있습니다 ㅎㅎ. 이미지는 <던킨 도너츠>에서 '올드 훼션드( old-fashioned )'라는 도너츠인데 옛날식(구식) 도너츠로 숙모님이 만드신 것과 맛도 비슷해서 가끔 커피와 함께 먹곤 하지요^^. old-fashioned 는 '옛날식의, 구식의( outdated )'를 의미하구요. 때로는 구식이 더 정겹고 마음을 푸근하게 하잖아요? » crimond ~(over 5 years ago)
homonym
'동음이의어(同音異義語), 동음이철어'로 발음( pronunciation )은 같지만 뜻이 다른 혹은 발음은 같지만 철자가 다른 단어들을 말하고 homophone 이라고도 하지요. 어원적으로 그리스어로 same( 똑같은 )의미가 있는 접두사 homo- 에 접미사 -onym( name 이름 )이 합쳐진 단어이지요. 예를 몇가지 들면 ant( 개미 ) / aunt( 이모 ), two( 둘 ) / too( 역시 ), air( 공기 ) / heir( 상속인 ), dear( 소중한 ) / deer( 사슴 ) 등이 있지요. 이런 단어들만 모아놓은 Alan Cooper's Homonyms 사이트( http://www.cooper.com/alan/homonym_list.html )도 있으니 참고하세요^^. » crimond ~(about 7 years ago)
pilgrim
종교적 목적으로 성지( 聖地, sacred place )를 순례하는 사람을 '순례자(巡禮者)'라고 하지요. 어원적으로 라틴어 peregrinus 에서 나왔는데 접두사 per-( through 가로질러 )와 어근 agrum( field 들판 )이 합쳐져서 보금자리를 떠나서 '들판을 가로지르는( 개고생하는 )' 사람이 바로 순례자 인 것이지요. 음.. 내공이 있는 단어네요. 최근에 스페인에 있는 <산티아고 순례길( the Way of St.James )>이 세계적으로 유명해지면서 더욱 순례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지요^^. 이곳에 예수 12 제자 중의 <야고보> 무덤이 있는데 세계문화유산이 되었구요. 참고로 pilgrimage 는 '순례'이지요. » crimond ~(about 6 years ago)
explore
'탐험하다, 답사하다, 탐구하다' 의미의 동사이고 명사형은 exploration( 탐험, 답사, 탐구 )와 explorer( 탐험가 )가 있지요. 어원적으로 접두사 ex-( outward 밖으로 )와 어근 plorare( cry 외치다 )가 합쳐져서 탐험하다보면 '야호~' 라고 크게 외치게 되지 않을까요? ㅎㅎ They went to the Amazon to explore the jungle. ( 그들은 정글을 탐사하기 위해서 아마존으로 갔다. ) 참고로 MS( MicroSoft )사의 웹브라우저 IE( Internet Explorer )도 인터넷을 탐험하는 탐험가라는 뜻이구요. » crimond ~(over 6 years ago)
frustrated
'좌절감을 느끼는, 욕구불만의' 의미의 형용사이고 명사형은 frustration( 좌절, 불만 )이지요. 어원적으로 어근 frustra( in vain 헛되이 )에서 나와서 '그 동안에 해놓은 것이 다 헛된 것이 되었으니 좌절하는'이 되는 것이지요^^. Her desire to become an actress was frustrated by the war. ( 여배우가 되겠다는 그녀의 소망은 전쟁으로 좌절되었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dictionary
'사전(辭典)'으로 단어들을 모아서 일정한 순서로 배열하여 발음, 의미, 용법등을 기록한 책으로 예나 지금이나 어학 공부에 필수적이지요^^. 어원적으로 라틴어 dictionarium 에서 나왔는데 어근 dictio( word 단어 )와 명사형 접미사가 합쳐진 단어이지요. 특히 비슷한 뜻의 단어들을 모아놓은 사전을 thesaurus( 유의어 사전 )이라고 하구요. He looked up a word in dictionary. ( 그는 사전에서 한 단어를 찾았다. ) » crimond ~(over 6 years ago)
blowfish
복어는 고급 음식재료로 회나 복국으로 사용되지요. 특히 간밤에 마신 술로 인한 해장에는 복국이 최고지요^^. 위험에 노출되었을 때 배를 부풀려서 '복' 또는 '복쟁이'라고 불렀는데 여기서 '복'은 한문이 아닌 한글이라네요. 영어로는 blowfish, swellfish, puffer 등 다양한 이름이 있는데 부풀었을때의 모양과 '펍'하고 소리가 나서 puffer 라고 했다네요. 귀여운(?) 복어에는 청산가리의 13배에 달하는 자연계 최고 수준의 맹독인 테트로도톡신( tetrodotoxin )이 있는데 해독제가 따로 없지요. 무색, 무미, 무취에 300도로 가열을 해도 없어지지 않는다네요 ㅠ. 그런데 독이 강할수록 맛이 좋다고 해서 중국 송나라 시인 소동파는 "한번 죽는 것과 맞먹는 맛이다"라고 극찬을 했구요. 맛있는 복어에 독이 있는 것은 예쁜 장미에 가시가 있는 것과 비슷한 걸까요? » crimond ~(about 1 year ago)

Stories tagged with 'tone-deaf'

Go to Storyboard
Tag search 'tone-deaf' (1 story found.)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tone-deaf

'음치의, 음감이 없는' 의미의 형용사이지요. 음치( tone-deafness, 音痴 )란 음에 대한 감각이 둔하고 목소리의 가락이나 높낮이 등을 분별하지 못하는 상태이구요. 어원적으로 tone(음정)에 대하여 deaf(귀머거리의) 상태라는 뜻인거지요^^. 근데 음치는 대부분 노래를 크게 부르더라구요 ㅎㅎ. 이미지는 역사상 최악의 음치 소프라노 플로렌스 포스터 젠킨스( Florence Foster Jenkins )를 그린 영화 <플로렌스>이지요. 그녀는 1944년 76세의 나이로 미국 카네기홀에서 독창회를 성황리(?)에 마치고 음반도 발매했는데 그 중에 모차르트 오페라 마술피리의 '밤의 여왕 아리아'는 정말 압권이지요. 1%의 재능과 99%의 자신감만으로 카네기 홀에 섰다고 하네요 ㅠ.

ClockLast updated: over 2 years ago (Net175.198.52.183)
Share_thisTags : tone-deaf1 deaf1
Eye Padlock_clo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