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ta
- STUDY EVERTHING! - Feed-128x128 RSS Feed *mobile site*
한국어 | English | 日本語
Beta Testing... since October 9, 2011 (over 7 years ago)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단어가 궁금하여 관련 이야기를 찾아다니는 단어 사냥꾼임다^^.
fairway
골프칠 때 <페어웨이>를 지켜야한다는 말을 자주 듣지요^^. 페어웨이는 티샷하는 지점부터 그린까지 잘 정비된 잔디구역으로 잔디가 규칙적으로 짧게 깎여있어서 샷하기에 편한 곳이지요. 페어웨이의 주변에는 풀이 무성한 러프(rough) 지역이 있는데 이곳에 볼이 떨어지면 샷하기가 어려워지지요. 이 단어는 원래 항해용어로 암초가 없는 안전한 바닷길로 바다의 큰길( highway at sea )을 의미하구요. fair 에 '괜찮은, 타당한' 뜻이 있으니까 페어웨이는 골프치기에 괜찮은 길이 되는 것이지요 ㅎㅎ. » crimond ~(about 3 years ago)
needle eye
성경(The Bible)에서 예수가 낙타(camel)가 바늘 구멍( needle eye )에 들어가는 것이 부자가 천국가는 것보다 쉽다고 말씀하셨지요. It is easier for a camel to go through the eye of a needle, than for a rich man to enter into the kingdom of God. 한마디로 거의 불가능하다는 얘기지요^^. 바늘 구멍을 우리나라에서는 '바늘 귀(ear)' 라고 표현하는데 서양에서는 '바늘 눈(eye)' 라고 하는 것이 재미있네요 ㅎㅎ. » crimond ~(over 7 years ago)
lucrative
'수익성이 좋은(profitable), 돈이 벌리는' 등의 의미를 가지는 형용사이지요. 어원적으로 어근 lucre(money 돈)와 형용사형 접미사 -ative 가 합쳐진 것이지요. 'lucrative business'는 '수익성이 좋은 사업'이구요. That company is considered as being quite lucrative. ( 그 회사는 상당히 수익성이 좋은 것으로 알려져있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bound for
'~ 에 가는 길인, ~ 행(行)의' 등의 뜻을 가진 숙어이지요. bound 는 '~할 것 같은, 껑충껑충 달리다' 등의 다양한 의미가 있지요. 지하철( subway ) 안내 방송으로 자주 들리는 문장이니까 외워두면 도움이 될 겁니다^^. This train is bound for Suseo. ( 이번 열차는 수서행입니다. ) » crimond ~(over 7 years ago)
Shangri-la
<샹그릴라>라는 단어는 다양한 분야에서사용되고 있지요. 이미지처럼 호텔 이름으로도 사용되고, 와인 이름, 뷔페식당, 중국음식점 이름에서도 볼 수 있구요^^. 샹그릴라는 중국 윈난성 티벳 부근의 현(縣) 이름으로 실제로 있는 지역인데 영국의 소설가 제임스 힐튼의 소설 <잃어버린 지평선(Lost Horizon)>에 등장하는 평화롭고 영원한 행복을 누리는 불로장생의 이상향(utopia)내지는 도원경(桃源境)이지요. 이곳을 찾으러 히말라야와 티벳 접경을 탐사한 사람들도 있었다네요. » crimond ~(about 5 years ago)
blowfish
복어는 고급 음식재료로 회나 복국으로 사용되지요. 특히 간밤에 마신 술로 인한 해장에는 복국이 최고지요^^. 위험에 노출되었을 때 배를 부풀려서 '복' 또는 '복쟁이'라고 불렀는데 여기서 '복'은 한문이 아닌 한글이라네요. 영어로는 blowfish, swellfish, puffer 등 다양한 이름이 있는데 부풀었을때의 모양과 '펍'하고 소리가 나서 puffer 라고 했다네요. 귀여운(?) 복어에는 청산가리의 13배에 달하는 자연계 최고 수준의 맹독인 테트로도톡신( tetrodotoxin )이 있는데 해독제가 따로 없지요. 무색, 무미, 무취에 300도로 가열을 해도 없어지지 않는다네요 ㅠ. 그런데 독이 강할수록 맛이 좋다고 해서 중국 송나라 시인 소동파는 "한번 죽는 것과 맞먹는 맛이다"라고 극찬을 했구요. 맛있는 복어에 독이 있는 것은 예쁜 장미에 가시가 있는 것과 비슷한 걸까요? » crimond ~(about 1 year ago)
Mensa
<멘사>는 세계인류 중 상위 2% 지능지수(IQ, Intelligence Quotient)를 가진 사람들의 세계적인 단체이지요. 공인된 IQ테스트로는 148점 이상이라네요. 이 단어의 어원이 재미있는데 라틴어 mensa는 '둥근 테이블(round table)'을 의미하는데 이미지에 보이는 로고에서 보여주지요^^. 그리고 mens는 '마음(mind)'이고 mensis는 '월(month)'를 뜻해서 위대한 마음을 가진 사람들이 한달에 한번씩 둥근 테이블에서 모이는 모임이 바로 멘사라는데요.. 혹시 카드치는 것은 아니겠지요? ㅎㅎ. 현재 100개국 10만명의 회원이 있다는데 은근 기죽는데요 ㅠ. 하지만 머리좋다고 반드시 성공하거나 행복해지는 건 아니지요~. » crimond ~(about 5 years ago)
General Frost
올 겨울은 유난히 추운데 이럴때 우리는 '동장군'이 몰아쳤다는 표현을 하게되지요. 매서운 추위나 혹한을 의미하는 단어인데 사실은 한문에서 온 것이 아니랍니다^^. 프랑스 나폴레옹의 60만 대군이 1812년에 러시아 원정에 나섰다가 러시아의 혹독한 추위와 굶주림으로 제대로 싸워보지도 못하고 살아돌아온 인원이 5만명 정도로 세계전쟁사에 보기 드문 엄청난 참패를 했지요 ㅠ. 이에 프랑스 신문들은 나폴레옹 군대가 전투에서 패한 것은 러시아군이 아니라 '동장군( General Frost )'라고 기사를 썼는데 이후에 유럽을 통해 일본에 넘어가면서 '동장군(冬將軍)'이라는 한문으로 변한 것이지요. 또한 비슷한 의미로 혹한을 의인화( personification )해서 'Jack Frost' 라고도 하는데 여기서 Jack 은 일반적인 남성 이름으로 사용한 것이구요. 근데 지금보다 과거에 더 추웠다고 느끼는 것은 실제 그런건지 아님 난방이나 의복이 허술해서 더 추위를 느낀 건지 모르겠네요 ㅎㅎ. » crimond ~(over 1 year ago)
poker face
'포커페이스'는 카드게임인 포커( poker )를 칠 때에 가진 카드의 좋고 나쁨을 상대편이 속마음을 눈치채지 못하도록 표정을 바꾸지 않고 무표정하게 있는 얼굴을 하는 데서 유래하지요. '무표정한,감정없는'의미의 단어로는 expressionless, impassive, blank 등이 있지요. In business a poker face can be very useful. ( 비지니스에서 포커페이스는 도움이 될 수 있다. ) 여가수 레이디 가가의 노래로 '포커페이스'라는 곡도 있더군요. » crimond ~(about 7 years ago)
approach
'접근하다,다가가다,접근' 의미이지요. 이미지는 골프( golf )에서 'approach shot( 어플로치샷 )'은 그린 주위에서 홀로 접근하는 샷으로 타수를 줄이는데 정말 중요하지요^^. I am fond of his practical approach to the matters. ( 나는 그 문제들에 대한 그의 현실적인 접근을 좋아한다. ) The train for Incheon is approaching. ( 인천행 열차가 들어옵니다. ) 비슷한 단어로 approximate( 근접한,가까운,접근하다 )가 있지요. » crimond ~(over 7 years ago)

Stories tagged with 'deaf'

Go to Storyboard
Tag search 'deaf' (1 story found.)
5838f562fb61e6f79630e032456a5a4f
tone-deaf

'음치의, 음감이 없는' 의미의 형용사이지요. 음치( tone-deafness, 音痴 )란 음에 대한 감각이 둔하고 목소리의 가락이나 높낮이 등을 분별하지 못하는 상태이구요. 어원적으로 tone(음정)에 대하여 deaf(귀머거리의) 상태라는 뜻인거지요^^. 근데 음치는 대부분 노래를 크게 부르더라구요 ㅎㅎ. 이미지는 역사상 최악의 음치 소프라노 플로렌스 포스터 젠킨스( Florence Foster Jenkins )를 그린 영화 <플로렌스>이지요. 그녀는 1944년 76세의 나이로 미국 카네기홀에서 독창회를 성황리(?)에 마치고 음반도 발매했는데 그 중에 모차르트 오페라 마술피리의 '밤의 여왕 아리아'는 정말 압권이지요. 1%의 재능과 99%의 자신감만으로 카네기 홀에 섰다고 하네요 ㅠ.

ClockLast updated: over 2 years ago (Net175.198.52.183)
Share_thisTags : tone-deaf1 deaf1
Eye Padlock_closed